실시간뉴스
이태원·강남 유명 클럽, 핼러윈 기간 자체 휴업 "파티 없다"
이태원·강남 유명 클럽, 핼러윈 기간 자체 휴업 "파티 없다"
  • 김영준 기자
  • 승인 2020.10.28 14: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출처=뉴시스
사진출처=뉴시스

 

[한강타임즈 김영준 기자] 강남과 이태원 등 서울 내 유명한 클럽들이 핼러윈 데이가 있는 주말동안 자체 휴업을 예고했다.

28일 휴업을 예고한 클럽들은 이날부터 다음 달 3일까지 영업을 하지 않는다고 밝혔다.

클럽 관계자에 따르면 "방역 당국과 지자체와의 협의 끝에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핼러윈 기간 휴업을 자체적으로 결정했다"고 전했다.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는 지난 25일 식품의약품안전처등으로부터 '핼러윈 데이 대비 방역관리 강화방안'을 보고받고 이를 논의한 바 있다.

이에 식약처·지자체·경찰청이 함께 점검반을 구성해 다음달 3일까지 이태원과 홍대 등 젊은이들이 자주 모이는 지역 고위험시설과 수도권의 150㎡ 이상 식당과 카페에 대해 일제 점검을 진행한다

한편 출입명부 작성, 마스크 착용, 거리 두기 등 방역 수칙을 제대로 지키지 않아 적발되면 즉시 문을 닫거나 벌금을 내야 하는 '원스트라이크 아웃제'가 적용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