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고려대에 확진자 다녀가…열람실·사범대 폐쇄 '동선 파악 중'
고려대에 확진자 다녀가…열람실·사범대 폐쇄 '동선 파악 중'
  • 김영준 기자
  • 승인 2020.11.22 03: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출처=뉴시스
사진출처=뉴시스

 

[한강타임즈 김영준 기자] 고려대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다녀갔다는 사실이 알려지며 일부 건물이 폐쇄됐다.

21일 고려대는 홈페이지를 통해 '백주년기념삼성관 내 학술정보관(CDL)에 코로나19 확진자가 방문이 확인되어 21일 오후 7시부터 24일 오전 8시까지 방역기간 동안 건물을 폐쇄한다'고 밝혔다.

앞서 고려대는 20일 확진자 동선에 포함된 사범대학 본관과 신관을 23일까지 폐쇄한다고 알린 바 있다.

고려대 관계자는 "아직 역학조사가 끝나지 않았으며 확진자의 정확한 동선을 파악하지 못했다"고 설명했다.

한편 고려대는 확진자의 구체적인 동선을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공개하고, 폐쇄 일정이 변경시 추후 공지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