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LGU+, ‘희망풍차 기부요금제’ 가입자 2000명 돌파
LGU+, ‘희망풍차 기부요금제’ 가입자 2000명 돌파
  • 이영호 기자
  • 승인 2020.12.02 16: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이영호 기자] LG유플러스는 '희망풍차 기부요금제'가 출시 57일만에 가입자 2000명을 돌파했다고 2일 밝혔다.

앞서 지난 10월 출시된 U+알뜰폰 '희망풍차 기부요금제'는 월정액요금의 10%가 재난구호 활동과 취약계층 지원사업 등에 사용하도록 대한적십자사에 자동 기부되는 요금제다.

이 요금제의 가입자는 1년간 기부금 영수증을 발급해 연말 소득공제를 받을 수 있다. 월 3만3천원(부가가치세 포함)에 데이터 11GB와 음성통화·문자메시지가 기본 제공되며, 데이터 소진 후에도 3Mbps 속도로 계속 이용할 수 있다.

LG유플러스 관계자는 "희망풍차요금제는 알뜰폰을 쓰면서 고객명의로 기부도 할 수 있어 요즘 같이 어려운 시기에 따뜻함을 전할 수 있는 특화요금제"라며 "U+알뜰폰은 지속적으로 고객에게 특화된 가치를 제공하고 고객의 선택을 받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