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파주 LGD 공장, 화학물질 유출...중상 2명·경상 4명
파주 LGD 공장, 화학물질 유출...중상 2명·경상 4명
  • 김영준 기자
  • 승인 2021.01.13 16: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지출처=파주소방서 제공
사지출처=파주소방서 제공

 

[한강타임즈 김영준 기자] 경기 파주 LG디스플레이 공장에서 화학물질이 유출되어 사상자가 발생했다.

13일 경기북부소방재난본부에 이날 오후 2시 20분께 경기 파주시 월롱면 덕은리 LG디스플레이 8공장에서 화학 물질이 유출됐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이 사고 6명의 부상자가 발생했으며, 이 중 심정지로 발견된 2명은 심폐소생술 후 심장이 다시 뛰기 시작해 대형 병원으로 이송됐다.

LG디스플레이 관계자는 "사고발생 즉시 환경청, 노동부 및 소방서·경찰서에 사고 신고 후 119 구급대와 환자 대응 후 인접 병원으로 이송했다"며 "즉각적으로 관련 화학물질 밸브차단과 긴급 배기가동으로 2차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만반의 조치를 취한 상황"이라고 전했다.

이어 "인명피해가 발생한 부분에 대해 진심어린 위로와 사과의 말씀을 드린다"며 "부상당한 임직원의 빠른 회복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소방 관계자는 "유출된 물질은 암모늄 계열의 유해 화학물질인 수산화테트라 메틸암모늄(TMAH)으로 추정된다"며 "정확한 사고 경위는 관계 당국이 조사 중"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