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미성년자 女신도 성착취 혐의 목사 구속 "증거 인멸 우려"
미성년자 女신도 성착취 혐의 목사 구속 "증거 인멸 우려"
  • 김영준 기자
  • 승인 2021.01.15 1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출처=뉴시스
사진출처=뉴시스

 

[한강타임즈 김영준 기자] 미성년자 여신도를 10년 넘게 성 착취해 온 목사가 구속됐다.

15일 경기남부지방경찰청 여성청소년수사계는 아동·청소년 성보호에 관한 법률 위반(강제추행) 등의 혐의로 A목사를 구속했다.

A목사는 지난 2002년부터 2016년까지 10년이 넘는기간동아 자신이 운영하는 경기 안산시 한 교회에서 미성년자인 B씨등 3명을 성추행·성폭행 한 혐의를 받고 있다.

수원지법 안산지원 김대권 영장전담판사는 "다수의 범죄혐의가 소명됐다"며 "범행 방법과 기간, 피해자들의 피해 정도, 피고인 및 피해자들 및 관련자들과의 관계 등을 고려할 때 증거를 인멸할 우려가 있다"며 영장 발부 이유를 전했다.

한편 경찰 조사에서 A목사는 혐의를 부인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