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안랩 “랜섬웨어·정보유출 악성코드 유포 입사지원 위장파일 주의해야”
안랩 “랜섬웨어·정보유출 악성코드 유포 입사지원 위장파일 주의해야”
  • 이영호 기자
  • 승인 2021.03.03 13: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이영호 기자] 안랩은 입사 지원 문서로 위장해 랜섬웨어와 정보 유출 악성코드를 동시에 유포하는 사례를 발견했다고 3일 밝혔다.

안랩에 따르면 공격자는 먼저 입사 지원 내용으로 위장한 메일의 첨부파일 등으로 ‘이력서.alz’라는 이름의 압축파일을 유포했다. 주로 국내에서만 사용하는 압축 확장자를 사용한 것으로, 국내 기업을 노린 것으로 보인다.

사용자가 파일명에 속아 압축을 풀면 이력서와 지원서, 포트폴리오로 위장한 3개의 파일이 나타난다. 이 중 이미지 파일을 제외한 두 개의 파일은 문서 아이콘으로 위장한 악성 실행 파일(.exe)이다.

PDF 파일로 위장한 ‘이력서(경력 사항이랑 같이 기재했습니다 잘 부탁드리겠습니다)’ 파일을 실행하면 랜섬웨어에 감염돼 사용자 PC의 파일이 암호화된다.

문서 파일(.doc)로 위장한 ‘포트폴리오(경력 사항이랑 같이 기재했습니다 잘 부탁드리겠습니다)’ 파일은 정보 유출 악성코드를 포함하고 있어 실행할 경우 사용자의 인터넷 브라우저 내 계정정보 등을 탈취한다.

이미지 파일인 ‘지원서(경력 사항이랑 같이 기재했습니다 잘 부탁드리겠습니다).jpg’는 실행해도 정상적으로 열리지 않는다. 이는 사용자가 나머지 두 개의 악성 파일을 실행해보도록 유도하기 위한 것으로 추정된다.

피해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출처가 불분명한 메일의 발신자 확인 및 첨부파일, URL 실행 자제 △OS(운영체제) 및 인터넷 브라우저(IE, 크롬, 파이어폭스 등), 오피스 SW 등 프로그램 최신 보안 패치 적용 △백신 최신버전 유지 및 실시간 감시 기능 실행 등 보안 수칙을 준수해야 한다.

안랩 관계자는 “앞으로도 공격자는 특정 사회적 이슈나 시기에 맞춰 유사한 공격을 펼칠 것으로 예상되기 때문에 사용자는 출처가 불분명한 메일의 첨부파일 실행을 자제하는 등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