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이낙연, LH 직원 투기 의혹에 "국민들 배신한 것...신뢰도 흔들려"
이낙연, LH 직원 투기 의혹에 "국민들 배신한 것...신뢰도 흔들려"
  • 오지연 기자
  • 승인 2021.03.03 14: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출처=뉴시스
사진출처=뉴시스

 

[한강타임즈 오지연 기자] 더불어민주당 이낙연 대표가 한국토지주택공사(LH) 직원들의 광명·시흥 신도시 땅 투기 의혹과 관련해 "정부는 사실 관계를 신속히 조사해야 한다"라고 말했다.

3일 이 대표는 이날 오전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LH는 토지분양, 택지개발 등 각종 개발정보를 다루는 공기업이다"라며 "그런 만큼 임직원에게는 더욱 엄격한 도덕성이 요구된다"고 전했다.

이 대표는 "LH 직원들이 미공개 정보를 이용해 투기를 했다면, 법을 위반하고 국민을 배신한 것"이라며 "의혹이 사실이라면, 집 없는 서민의 절망은 커질 수밖에 없고 정부 정책에 대한 국민의 신뢰도 흔들릴 것"이라고 주장했다.

이어 필요하면 수사를 통해서라도 투기 가담자들을 철저히 색출해 엄단해야 마땅하다"며 이같이 밝혔다.

한편 변 장관은 "광명·시흥지구에서 임직원들이 사전 투기를 했다는 의혹이 언론에 보도됐다"며 "올해 강도 높은 청렴대책을 시행할 것"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