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정의당 “국힘 부동산 투기 12명 명단 즉각 공개하라”
정의당 “국힘 부동산 투기 12명 명단 즉각 공개하라”
  • 윤종철 기자
  • 승인 2021.08.23 18: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의당 여영국 대표가 이동영 수석대변인과 대화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정의당 여영국 대표가 이동영 수석대변인과 대화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한강타임즈 윤종철 기자] 정의당이 23일 국민권익위원회 부동산 거래 전수조사 결과 투기 의혹이 제기된 국민의힘 소속 의원 12명에 대한 명단을 공개하라고 압박했다.

이동영 정의당 수석대변인은 이날 오후 국회 소통관 기자회견을 통해 “제1야당 대표의 말이 허언이 아니라면 이준석 대표는 부동산 투기 의혹 대상 12명 국회의원의 명단을 즉각 공개하라”며 “시민들이 납득할 수 있도록 엄정한 조치를 내려야 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 수석대변인은 “그렇지 않다면 더불어민주당을 비판할 자격도 없을 뿐만 아니라 스스로 내로남불 정당이라는 것을 고백하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송영길 민주당 대표를 향해서도 “두 달이 지난 지금까지 (투기 의혹이 제기된) 12명 의원 중 비례의원 2명만 출당조치하고 나머지 지역구 의원 10명은 아직도 더불어민주당 당적을 유지하고 있다”며 “결과적으로 송영길 대표는 소나기만 피하고 보자는 식으로 시민들을 기만했다는 비판에서 자유로울 수 없을 것”이라고 꼬집었다.

한편 이날 권익위는 국민의힘과 비교섭단체 5당 소속 국회의원 부동산 거래 전수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그 결과 국민의힘 소속 12명과 열린민주당 소속 1명의 부동산 투기 의혹이 제기됐다.

나머지 정의당 등 비교섭체 등에서는 부동산 투기 의혹 나오지 않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