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동급생에게 세제 넣은 음료 건넨 10대 여고생…'검찰송치'
동급생에게 세제 넣은 음료 건넨 10대 여고생…'검찰송치'
  • 김영준 기자
  • 승인 2021.08.24 13: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출처=뉴시스
사진출처=뉴시스

 

[한강타임즈 김영준 기자] 동급생에게 세제를 탄 음료를 건넨 10대가 경찰에 붙잡힌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다.

23일 경북교육청에 따르면 지난달 14일 경북의 한 고등학교에서 2학년 A양과 친구 2명이 음료를 뚜껑이 열려있는 음료를 마시려고 하다 세제 냄새를 맡고 교직원에게 신고했다.

신고를 접수한 경찰은 음료에 세제를 섞은 사람이 동급생인 B양의 소행임을 확인하고 증거를 확보했다.

경찰은 B양을 특수상해미수 혐의로 검찰에 송치하고, 검찰은 이달 초 사건을 대구가정법원으로 넘긴 것으로 확인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