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원더우먼’ 이하늬X이상윤, 순식간에 일어난 '분노의 땅콩 대치' 포착
‘원더우먼’ 이하늬X이상윤, 순식간에 일어난 '분노의 땅콩 대치' 포착
  • 이유진 기자
  • 승인 2021.09.09 10: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출처=SBS ‘원 더 우먼’
사진출처=SBS ‘원 더 우먼’

[한강타임즈 이유진 기자] ‘원더우먼(One the Woman)’ 이하늬와 이상윤이 장례식장 복도에서 뜻밖의 실랑이를 벌이고 있는, ‘분노의 땅콩 대치’ 현장이 공개됐다.

오는 9월 17일 첫 방송되는 SBS 새 금토드라마 ‘원 더 우먼(One the Woman)’은 비리 검사에서 하루아침에 재벌 상속녀로 인생 체인지가 된 후 빌런 재벌가에 입성한, 불량지수 100% 여검사의 ‘더블라이프 코믹버스터’ 드라마다. 

무엇보다 이하늬는 불량지수 100% 스폰서 비리 검사 조연주와 혼외자로 밝혀져 시댁의 구박 속에 사는 재벌가 며느리 강미나로, 180도 다른 삶을 그려낸다. 또한 이상윤은 아픔을 가진 재벌 3세에서, 자수성가한 재벌 1세가 된 후 아버지의 죽음에 관한 숨겨진 진실을 밝히기 위해 한국으로 돌아오는 한승욱 역으로 출격한다.

이와 관련 이하늬와 이상윤이 첨예한 대립을 벌이고 있는 ‘분노의 땅콩 대치’ 현장이 호기심을 자극하고 있다. 극중 기억상실에 걸려 재벌가 며느리 강미나의 삶을 살게 된 조연주가 갑자기 땅콩을 빼앗는 한승욱을 내동댕이치는 장면. 한승욱은 장례식장 복도 대기 공간에 앉아 주섬주섬 땅콩을 먹고 있는 조연주를 발견하자, 다짜고짜 달려와 놀란 표정을 지으며 빼앗는다. 이에 순간 분노한 조연주가 한승욱에게 괴력을 발산하는데 이어, 급기야 한승욱을 날려버리는 웃지 못할 해프닝이 벌어지는 것. 두 사람이 벌인 뜻밖의 땅콩 대치에 대체 어떤 사연이 담겨있을지 궁금증을 높이고 있다.

그런가 하면 이날 ‘분노의 땅콩 대치’ 촬영 현장에서는 이하늬와 이상윤의 코믹 열연이 쏟아지면서 웃음이 끊이지 않았다. 특히 두 사람은 극중 한승욱이 내동댕이 당하는 컷을 여러 각도로 고민하며 리허설을 거듭했고, 본 촬영에서 완벽하게 맞아떨어지는 호흡으로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여기에 이하늬와 이상윤의 자연스러운 표정 연기가 유쾌한 드라마의 색깔을 입히면서 보기만 해도 미소가 지어지는 한 장면이 탄생됐다.

제작진은 “이하늬와 이상윤의 코믹 열정 덕분에 장면이 더욱 맛있게 완성됐다”며 “보기만 해도 웃음이 새어 나올 연주와 승욱의 코믹 열연 시너지에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SBS 새 금토드라마 ‘원 더 우먼(One the Woman)’은 ‘펜트하우스3’ 후속으로 오는 9월 17일 밤 10시에 첫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