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18일 16~17세 백신 접종 시작... 예약률 55.1%
18일 16~17세 백신 접종 시작... 예약률 55.1%
  • 윤종철 기자
  • 승인 2021.10.17 15: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대문구 북아현문화센터에 마련된 코로나19 예방접종센터에서 백신 접종을 마친 시민들이 이상반응 모니터링을 위해 대기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서대문구 북아현문화센터에 마련된 코로나19 예방접종센터에서 백신 접종을 마친 시민들이 이상반응 모니터링을 위해 대기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한강타임즈 윤종철 기자] 16∼17세 소아·청소년의 코로나19 백신 접종이 18일 시작되는 가운데 현재까지 55.1%가 사전 예약을 마친 것으로 확인됐다.

같은 날 접종을 시작하는 임신부도 2568명이 접종 사전예약을 마쳤다.

코로나19 예방접종대응추진단(추진단)에 따르면 17일 0시 기준 16~17세 예약 대상자 89만8514명 중 49만4908명이 백신 접종 사전예약에 참여했다. 사전예약 마감은 오는 29일 오후 6시까지다.

접종을 예약한 청소년들은 18일부터 다음 달 13일까지 전국 위탁의료기관에서 화이자 백신을 3주 간격으로 두 차례 맞게 된다.

접종 시에는 보호자가 동반하거나 보호자 동의서를 반드시 제출해야 한다.

접종 후 2일까지는 출석 인정 결석으로 처리되며 접종 후 3일째부터는 의사 진단서를 첨부하면 질병 사유로 인한 출결 처리된다.

한편 이날 0시 기준 임신부 접종 예약자는 2568명이다.

임신부도 18일부터 전국 위탁의료기관에서 화이자 또는 모더나 백신을 각각 3주, 4주 간격으로 두 차례 접종한다.

방역당국은 “코로나19 고위험군으로 분류되는 임신부는 다른 접종 대상자와 달리 사전예약 기한이 따로 없다”며 “접종을 원하면 사전예약 홈페이지나 콜센터를 통해 수시로 예약할 수 있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임신부는 안전한 접종을 위해 접종 전 전문의와 상담하고, 접종 후 건강 상태에 유의해야 한다”며 “특히 12주 이내 초기 임신부는 접종 전 산모와 태아의 상태를 진찰받은 뒤 접종하는 것이 권고된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