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강남구의회, 현대차 GBC 신축공사 부지 등 현장방문
강남구의회, 현대차 GBC 신축공사 부지 등 현장방문
  • 윤종철 기자
  • 승인 2021.10.18 17: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8일 복지도시위원회 위원들이 삼성동 현대차 GBC 신축공사 현장을 둘러본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18일 복지도시위원회 위원들이 삼성동 현대차 GBC 신축공사 현장을 둘러본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한강타임즈 윤종철 기자] 강남구의회 복지도시위원회(위원장 안지연)가 제298회 임시회 기간 중인 18일 삼성동 현대자동차그룹 글로벌비지니스센터(현대차 GBC) 신축공사 부지와 율현동 강남환경자원센터 현장을 차례로 방문했다고 밝혔다.

이번 현장 방문은 관내 건립될 예정인 현대차 GBC부지와 2013년 문을 연 강남환경자원센터를 직접 현장방문해 문제점은 없는지 점검하기 위한 것이다.

현장방문에는 복지도시위원회 안지연 위원장을 비롯해 이재민・김형대・최남일・복진경・이상애・김세준 의원이 참석했다.

한편 현대차 GBC 신축공사는 지하7층~지상105층, 연면적 91만 3,955㎡의 대규모 복합시설을 짓는 사업이다.

업무시설과 통합 사옥, 전시ㆍ컨벤션 시설, 관광숙박시설, 공연장 등이 들어서게 되면 오는 2026년 하반기 완공 예정이다.

재활용품 선별장인 강남환경자원센터는 올해 10월부터 1년 3개월간 145억원을 투입해 자동화 설비라인을 구축하게 된다.

구는 이를 통해 1일 처리용량을 기존 80톤에서 120톤으로 증대할 예정이다.

위원들은 각 시설의 운영계획에 대한 설명을 듣고, 추진과정 상 문제점은 없는지 서로 의견을 나누며 곳곳을 꼼꼼히 살폈다.

안지연 복지도시위원장은 “이번 현장방문을 통해 얻은 자료를 토대로 현대차 GBC와 강남환경자원센터가 내실있게 신축되고 현대화 될 수 있도록 강남구 의회도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