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빨간 목도리' 두른 윤석열... "당 선대위 중심으로 선거 치를 것"
'빨간 목도리' 두른 윤석열... "당 선대위 중심으로 선거 치를 것"
  • 윤종철 기자
  • 승인 2021.12.06 16: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일 서울 송파구 올림픽 공원 KSPO돔에서 열린 국민의힘 중앙선거대책위원회 출범식에서 윤석열(왼쪽 세번째) 대선후보가 김종인(왼쪽 두번째) 총괄선대위원장, 이준석(오른쪽), 김병준 상임선대위원장과 손을 맞잡고 인사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6일 서울 송파구 올림픽 공원 KSPO돔에서 열린 국민의힘 중앙선거대책위원회 출범식에서 윤석열(왼쪽 세번째) 대선후보가 김종인(왼쪽 두번째) 총괄선대위원장, 이준석(오른쪽), 김병준 상임선대위원장과 손을 맞잡고 인사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한강타임즈 윤종철 기자]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가 "관행을 완전히 타파하고 당 선대위 중심으로 선거를 치를 것이다"고 선언했다.

당을 중심으로 청년과 여성, 중도와 진보 지지 기반을 탄탄하게 재건하겠다는 설명이다.

특히 이날 윤 후보는 선대위 관계자들에게 빨간 목도리를 직접 둘러주며 눈길을 끌기도 했다. 

이는 나와 우리는 모두 '원팀'이라는 메시지를 전달한 것으로 풀이된다.

윤 후보는 6일 오후 진행된 선대위 출범식 연설에 나서 "승리의 문을 향해 달려 가자"며 이같이 말했다.

윤 후보는 "과거에는 형식적으로 당 선대위를 운영하고 실제로는 소수로 구성된 외부의 캠프가 선거운동의 중심이었다"며 "저는 이러한 관행을 완전히 타파하고 당 선대위 중심으로 선거를 치를 것이다"고 선언했다.

이어 "그동안 약해진 지역 당협을 재건하고 청년과 여성을 보강해야 한다"며 "당의 혁신으로 중도와 합리적 진보로 지지 기반을 확장해 대통령 선거 승리의 핵심 주역으로 만들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이날 윤 후보는 대한민국을 기본이 탄탄한 나라, 국민을 위한 국가, 공정이 상식이 되는 나라로 만들겠다고 밝혔다.

특히 윤 후보는 "누구나 공정을 이야기하지만 아무나 공정을 달성할 수 없다"며 "공정은 현란한 말솜씨로 이뤄지는 것이 아니라 그동안 살아온 묵직한 삶의 궤적이 말해 주는 것이다"고 말했다.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후보를 겨냥한 것으로 보인다.

윤 후보는 "이제부터는 열 가지 중 아홉가지가 아니라 백 가지 중 아흔아홉 가지가 달라도 정권교체의 뜻 하나만 같다면 모두 힘을 합쳐야 한다"며 "대한민국을 확 바꾸겠다. 저와 함께 우리 당과 대한민국을 확 바꾸자"고 호소했다.
 
  

  • 한강타임즈는 언제나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 전화 02-777-0003
  • ▶ 이메일 news@hg-times.com
  • ▶ 카카오톡 @한강타임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