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심상정 "다문화 사회, 요건 충족 시 노동비자에 영주권 부여"
심상정 "다문화 사회, 요건 충족 시 노동비자에 영주권 부여"
  • 오지연 기자
  • 승인 2022.01.26 06: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출처=뉴시스
사진출처=뉴시스

 

[한강타임즈 오지연 기자] 정의당 심상정 대선 후보는 25일 "대통령 직속으로 이주 사회 전환위원회를 설치하겠다"고 공약했다.

25일 심 후보는 이날 오후 영등포구 이주민 비영리단체 '이주민센터 친구'에서 정책 간담회에서 "주민의 5% 이상이 외국인이면 다문화 사회로 분류되는데, 그런 시군구가 지금 전국에 70여 곳"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심 후보는 "이에 따라 이민법 제정을 통해 체류자격과 조건, 보호 권리 및 지원 사항 등 일반 원칙과 기준을 정하고, 이주민 종합계획 집행 부서를 별도로 설치해 이주 사회로의 전환을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기술 숙련도나 전문성 등에 상관없이 법률로 정한 요건이 충족되면 노동 비자에 영주권을 부여하는 제도와 미등록 이주 아동 등의 분만에 관여한 의료진이 국가·공공기관에 출생 사실을 통보하도록 하는 제도를 도입하겠다"고 공약했다.

심 후보는 "2021년 작년 한 해 중대 재해 사망자 668명 중에 이주노동자가 75명으로 무려 11%나 차지하고 있다"며 "저임금 장시간 노동에다가 위험하기까지 한 업무를 지금 외국인들이 떠맡고 있는 게 아닌가 싶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분들이 안전하게 일하고, 기본적인 인권이 보장되고, 차별받지 않도록 저희도 적극적인 대책을 만들겠다"고 약속했다.

  • 한강타임즈는 언제나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 전화 02-777-0003
  • ▶ 이메일 news@hg-times.com
  • ▶ 카카오톡 @한강타임즈
한강타임즈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정기후원인이 되어주세요.

매체명 : 한강타임즈
연락처 : 02-777-0003
은행계좌 : 우리은행 1005-702-873401
예금주명 : 주식회사 한강미디어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