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정부, 러시아·벨라루스 내 우크라 접경지역 '여행금지' 발령
정부, 러시아·벨라루스 내 우크라 접경지역 '여행금지' 발령
  • 이규한 기자
  • 승인 2022.03.07 00: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출처=외교부
사진출처=외교부

[한강타임즈 이규한 기자] 정부가 우크라이나에 이어 러시아와 벨라루스 내의 우크라이나 접경지역도 '여행금지' 지역으로 지정한다.

외교부는 6일 "한국시간 8일 오전 0시(현지 시각 7일 오후 6시)부터 러시아 및 벨라루스 내 우크라이나 접경지역에 대해 여행경보 4단계(여행금지)를 발령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이번 조치에 따라 여행경보 4단계가 적용되는 지역은 러시아 로스토프·벨고로드·보로네시·쿠르스크·브랸스크 지역 내 우크라이나 국경에서 30km 구간, 벨라루스 브레스트·고멜 지역 내 우크라이나 국경에서 30km 구간이다.

외교부는 "상기 지역 내 체류 중인 국민께서는 안전한 지역으로 긴급 철수해 주시고, 여행 예정인 국민께서는 계획을 취소해 주시기 바란다"고 요청했다.

여행금지 조치가 발효된 이후에도 해당 지역에 방문·체류하는 경우, 여권법 등 관련 규정에 따른 처벌을 받을 수 있다. 해당 지역을 방문하려면 정부의 예외적 허가를 받아야 한다.

외교부는 "앞으로도 현지 상황 변화 등을 예의주시하며 우리 국민의 안전 확보를 위한 조치를 지속 강구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 한강타임즈는 언제나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 전화 02-777-0003
  • ▶ 이메일 news@hg-times.com
  • ▶ 카카오톡 @한강타임즈
한강타임즈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정기후원인이 되어주세요.

매체명 : 한강타임즈
연락처 : 02-777-0003
은행계좌 : 우리은행 1005-702-873401
예금주명 : 주식회사 한강미디어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