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지하철 임산부석 스티커 칼로 찢은 40대男 검거
지하철 임산부석 스티커 칼로 찢은 40대男 검거
  • 김영준 기자
  • 승인 2022.04.13 12: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출처=뉴시스
사진출처=뉴시스

 

[한강타임즈 김영준 기자] 지하철 임산부 배려석의 스티커를 훼손한 40대 남성이 경찰에 검거됐다.

13일 서울 관악경찰서는 특수재물손괴 혐의로 A(40대·남)씨를 입건해 조사 중이다.

A씨는 이달 6일 오후 11시께 서울 지하철 2호선 신도림역에서 대림역으로 향하던 전동차 안에서 임산부 배려석 위에 붙어 있던 스티커를 문구용 칼로 훼손한 혐의를 받고 있다.

조사에 따르면 A씨는 당시 술에 취한 상태였으며, 해당 임산부석에 앉아있던 승객에게 비키라고 소리친 뒤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전해졌다.

A씨는 경찰에서 범행을 모두 시인했으며, 귀가 조치됐다.

경찰은 A씨를 불러 자세한 사건 경위를 조사할 예정이다.

  • 한강타임즈는 언제나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 전화 02-777-0003
  • ▶ 이메일 news@hg-times.com
  • ▶ 카카오톡 @한강타임즈
한강타임즈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정기후원인이 되어주세요.

매체명 : 한강타임즈
연락처 : 02-777-0003
은행계좌 : 우리은행 1005-702-873401
예금주명 : 주식회사 한강미디어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