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동대문구 ‘복검관행차시하인식료기’ 서울시 문화재 지정
동대문구 ‘복검관행차시하인식료기’ 서울시 문화재 지정
  • 윤종철 기자
  • 승인 2022.06.24 10: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약령시한의약박물관
서울약령시한의약박물관

[한강타임즈 윤종철 기자] 동대문구 서울약령시한의약박물관(서울한방진흥센터)에서 소장하고 있는 한의학 유물 ‘복검관행차시하인식료기’가 서울특별시 문화재로 지정됐다.

‘복검관행차시하인식료기’는 평안도 상원군에 행차한 복검관(조선시대 변사자의 시체를 두 번째로 검사하는 관원)과 그 일행에게 관아에서 식사와 각종 음식 등을 대접한 내역을 일목요연하게 정리해 놓은 일종의 회계기록으로 2018년부터 서울약령시한의약박물관에서 소장하고 있다.

조선시대 지방에서 발생한 사망사건에 대한 검시 과정은 최종 결과물인 ‘검안’은 많이 알려져 있지만 이번에 지정된 ‘복검관행차시하인식료기’는 초검 및 복검 단계를 보여주는 희소성 있는 문서로 그 가치를 인정받아 서울시 문화재 자료로 지정됐다.

이번에 지정받은 유물은 오는 7월부터 약 두 달 간 서울약령시한의약박물관에 전시돼 방문하는 관람객에게 공개될 예정이다.

구 관계자는 “한방산업특구 서울약령시에 위치한 서울약령시한의약박물관에서 소장하고 있는 한의약 유물이 이번 기회로 가치를 인정받게 돼 기쁘다”며 “유물이 전시되는 동안 많은 분들이 방문하셔서 박물관도 관람하시고 다양한 웰니스 체험도 하고 가셨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한편, 서울약령시한의약박물관은 지난해 행정안전부 주관 주민 주도형 지역균형 뉴딜 우수 사업에 선정된 바 있다.

이에 현재 상인들과 함께 ‘박물관과 함께하는 AR기억여행과 메타버스 약령시장 구축’ 사업을 진행 중에 있으며, 박물관 관람 및 한방관련 교육, 체험, 전시 행사 등 프로그램도 운영 중이다.

  • 한강타임즈는 언제나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 전화 02-777-0003
  • ▶ 이메일 news@hg-times.com
  • ▶ 카카오톡 @한강타임즈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