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尹 대통령, ‘다자외교’ 데뷔전... 나토 정상회의 참석 출국
尹 대통령, ‘다자외교’ 데뷔전... 나토 정상회의 참석 출국
  • 윤종철 기자
  • 승인 2022.06.27 15: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나토(NATO·북대서양조약기구) 정상회의 참석차 스페인 마드리드를 방문하는 윤석열 대통령과 부인 김건희 여사가 27일 경기도 성남 서울공항에서 공군1호기 탑승 전 손을 흔들어 인사하고 있다. (사진=대통령실통신사진기자단)
나토(NATO·북대서양조약기구) 정상회의 참석차 스페인 마드리드를 방문하는 윤석열 대통령과 부인 김건희 여사가 27일 경기도 성남 서울공항에서 공군1호기 탑승 전 손을 흔들어 인사하고 있다. (사진=대통령실통신사진기자단)

[한강타임즈 윤종철 기자] 윤석열 대통령이 27일 오후 2시경 스페인 마드리드에서 열리는 북대서양조약기구(NATO·나토) 정상회의 참석을 위해 전용기 편으로 출국했다.

이번 출국은 윤 대통령의 취임 첫 순방길로 나토 동맹국-파트너국 정상회의, 나토 사무총장 면담, 스페인 국왕 면담, 9개국과의 양자회담, 한미일 3국 정상회담, 스페인 경제인 오찬 간담회 등 14개의 외교 일정을 소화할 계획으로 사실상 다자외교 데뷔전이 될 전망이다.

특히 이번 순방길에서는 한·미·일 3국 정상회담도 예정돼 있는 가운데 한일 회담을 사실상 무산된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이번 첫 순방길에는 김건희 여사가 함께 동행했다. 윤 대통령은 짙은 남색 정장에 연분홍색 넥타이를, 김건희 여사는 흰색 긴팔 원피스 차림이었다.

윤 대통령과 김 여사는 이날 늦은 오후(이하 현지시간) 마드리드에 도착해 28일~30일까지 숨가뿐 일정을 소화하게 된다.

윤 대통령은 먼저 28일 사울리 니니스퇴 핀란드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하고, 옌스 스톨텐베르그 나토 사무총장을 면담한다.

이어 저녁에는 펠리페 6세 스페인 국왕과 왕비가 주최하는 환영 갈라만찬에 참석한다.

나토 정상회의 공식 행사가 시작되는 29일부터는 이른 오전부터 펠리페 6세 스페인 국왕을 면담이 예정돼 있다.

이어 오후에는 나토 동맹국-파트너국 정상회의에 참석해 연설에서 북한 비핵화에 대한 국제사회의 관심과 지지를 당부할 예정이다.

특히 이 세션에서 각국 정상의 연설이 이어지는 동안 캐나다·루마니아 정상, 유럽연합(EU) 집행위원장 및 상임위원장과의 ‘약식 회동’도 가질 예정이다.

같은날 오후에는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 기시다 후미오 일본 총리와 한·미·일 3국 정상회담도 예정돼 있어 관심을 모은다.

4년 9개월 만에 한 자리에 모이게 되는 한·미·일 3국 정상은 동북아 안보 정세에 관한 의견을 교환할 예정이다.

이 일정들 사이에는 네덜란드·폴란드·덴마크 정상과의 양자회담도 가질 계획이다.

마지막날인 30일에는 체코·영국과 양자회담을 갖는다. 원자력 등 경제 협력 관련 현안을 논의할 예정이다. 이어 스페인 경제인과의 오찬간담회에 참석해 경제 협력 방안을 논의한다.

이번 순방에 동행하는 김건희 여사 역시 스페인 국왕 환영 갈라만찬, 스페인 동포간담회에 함께 참석할 예정이다.

특히 갈라만찬에서는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의 부인 질 바이든 여사, 기시다 후미오 일본 총리의 부인 유코 여사 등과 첫 만남을 갖게 될 예정이다.

이 밖에도 배우자 세션에 참여해 궁전, 왕립 유리공장, 국립미술관, 오페라극장 방문 등도 예정돼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대통령실 관계자는 “별도 추진될 수 있는 여사 일정은 아직 확정되지 않았다. 추가 일정은 현지에서 말씀드리겠다”고 전했다.

  • 한강타임즈는 언제나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 전화 02-777-0003
  • ▶ 이메일 news@hg-times.com
  • ▶ 카카오톡 @한강타임즈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