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털 무게만 27kg '양수렉' 17세 나이로 사망
털 무게만 27kg '양수렉' 17세 나이로 사망
  • 연예.문화팀
  • 승인 2011.06.08 20: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투브 '양수렉'
털 무게만 27kg에 달하는 '양 슈렉'이 17살 나이로 사망했다.

지난 7일(현지시각) 영국의 주요 매체는 "6일 뉴질랜드 사우스아일랜드 타라스 지역 작은 마을 벤디고 농장에서 살던 양 슈렉이 17세 나이로 숨졌다"고 보도했다.

특히 양슈렉이 약 3주전 부터 알 수 없는 질병에 시달리다 사망한 것으로 알려져 네티즌들을 안타깝게 하고 있다.

양슈렉은 스페인 원산 양의 일종인 메리노 종으로 사람의 손길이 닿지 않은 채 약 7년간 동굴 속에 숨어 지냈으며 2004년 현지인들에 의해 발견됐다.

이에 2004년 4월28일 크롬웰에서는 양 슈렉의 털을 깎는 모습을 생중계했고 양수렉은 TV 토크쇼 프로그램 출연 등 높은 인기를 누리며 농장에서도 개인 울타리에서 호화롭게 사육됐다.

한편 양슈렉의 주인 존 페리암은 뉴질랜드의 가장 높은 산에서 장례식을 치뤄줄 예정인 것으로 전해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