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한화 송진우 코치, 부인 별세'주위사람들이 많이 안타까워해'
한화 송진우 코치, 부인 별세'주위사람들이 많이 안타까워해'
  • 최진근기자
  • 승인 2011.07.02 18: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일 프로야구 한화 이글스는 송진우 1군 코치가 지난 1일 밤 부인상을 당했다고 전했다.

향년 42세로 세상을 떠난 故 정해은씨는 그 동안 송진우 코치와 두 아들의 뒷바라지를 헌신적으로 해왔으며 고인의 내조는 야구인들 사이에서 정평이 나 있어 주위의 안타까움을 더하고 있다.

고인의 빈소는 대전 서구 을지병원 장례식장 특2호에 마련 되었으며, 장지는 대전시립납골당, 발인은 7월3일 오전이다.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