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프로배구 승부조작 적발, 전직 배구선수 구속 '수사 확대 중'
프로배구 승부조작 적발, 전직 배구선수 구속 '수사 확대 중'
  • 최진근기자
  • 승인 2012.02.08 10: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8일 대구지검은 2009-2010 프로배구 V리그 경기에서 브로커와 짜고 승부조작에 가담하여 사례금을 챙긴 혐의(국민체육진흥법 위반 등)로 전 프로배구 선수 염모(30)씨와 브로커 강모(29)씨 등 2명에 대해 구속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구속된 염씨는 A구단 소속 선수로 지난 2010년 2월 경기에서 승부조작에 가담한 혐의를 받고 있고 있으며, 조사 결과 이들은 사설 스포츠 도박사이트에 거액을 베팅한 뒤 수익금을 나눠 가진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검찰은 승부조작에 가담한 선수들이 더 있는지 염씨의 소속팀 선수들의 상대로 수사를 확대 중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