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중랑구, 여름철 호우·태풍 사전대비 추진
중랑구, 여름철 호우·태풍 사전대비 추진
  • 김재태 기자
  • 승인 2012.05.17 13: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월 15일까지 ‘24시간 수방대책상황실 운영’

   중랑구(구청장 문병권)는 여름철의 호우·태풍에 대비하여 신속한 대응을 위한 ‘24시간 수방대책상황실’을 설치하고, 10월 15일까지 5개월간 수방대책 활동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구는 이번 수방대책 기간 동안 10,736명(공무원 1,046명, 지역자율방재단 300명, 직능단체 3,599명, 기타(시설관리 등)관계자 149명, 문자서비스신청자 2,159명, 침수취약세대 455명, 양수기지원세대 2,788명)에 대해 비상연락망을 구축해 기상상황을 전파하고, 호우시 신속한 동원이 가능하도록 조치하였다. 또한 오는 21일 240명 규모의 생활안전거버넌스도 구성할 예정이다.

저지대 지하주택 침수방지를 위하여 수방용 모래마대 20만개를 제작하여 주요 취약지역 224개소에 비치하였으며, 하수역류 우려가 있는 지하주택에 양수기 2,788대를 보급하였다.

침수취약주택을 비롯한 상가․공장 총366세대에 대해서는 공무원 돌봄서비스를 도입해 침수취약요인 사전 파악 및 관리, 호우예상 시 유선연락망 구축 등을 실시하고 있다.

아울러 빗물펌프장과 동 주민센터에 양수기 631대를 보급하여 위급상황 시 주민 누구나 사용할 수 있도록 조치하였으며, 민간장비를 포함한 복구장비 동원체계를 구축하여 비상사태 발생 시 즉시 복구장비를 현장에 투입할 수 있도록 준비에 철저를 기하고 있다.

이재호 하수과장은“풍수해 대비는 구청의 노력과 더불어 주민들의 자발적이고 적극적인 협조가 꼭 필요한 사항으로 가정하수관 정비와 함께 노후된 담장 및 축대 정비, 빗물받이 덮게(장판, 판자) 제거 등 주민들의 적극적인 사전대비가 요구된다.”며 주민들의 관심과 협조를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