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중랑구, ‘성별영향분석평가’ 우수기관 선정
중랑구, ‘성별영향분석평가’ 우수기관 선정
  • 김재태 기자
  • 승인 2012.10.17 09: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랑구(구청장 문병권)는 최근 여성가족부가 주관한 2011년도 성별영향분석평가 유공기관 및 유공자 수상식에서 서울시에서 유일하게 우수기관으로 선정되는 영예를 안았다.

성별영향분석평가는 2004년 처음 도입되어 기초자치단체에서는 2007년부터 보급되기 시작한 것으로, 주요 정책을 수립‧시행하는 과정에서 성차별적인 요인을 분석‧평가하여 정책의 성평등 실현에 기여하기 위한 제도이다.

이번 평가는 지난해 1년간 자치단체에서 추진한 성별영향분석평가 사업 전반에 대해 평가한 것으로, 중랑구는 구정 모든 사업과 정책이 성평등 관점에서 분석평가 될 수 있도록 사업과제 담당들을 대상으로 인센티브제도와 자체 심화교육을 도입하는 등 다양한 지원체계를 마련하였다. 특히 전국 최초로 전부서 1과제 수행, 자치법규 성별영향분석 검토제를 실시 등 완벽한 추진체계를 구축하여 성인지 정책 실현에 기여한 점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이와함께 쓰레기무단투기 단속반 채용시 100% 남성이 채용되는 문제점을 개선하기 위해 채용지침을 변경하여 여성친화적인 매체인 구정소식지를 활용하여 여성단속원을 병행 채용한 ‘쓰레기무단투기 단속반 운영사업’이 우수사례로 뽑혔다.

중랑구 관계자는 “이번 수상으로 중랑구는 명실공히 성평등 자치구로 거듭나게 되었다.”며 “이에 만족하지 않고 구정 모든 부문에 성평등 문화가 정착되어 구민 모두가 행복해지는 그날까지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