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중랑구, 황실배 주말농장 가족봉사단 나눔봉사
중랑구, 황실배 주말농장 가족봉사단 나눔봉사
  • 김재태 기자
  • 승인 2012.10.23 09: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황실배 주말농장 회원 122가족이 황실배 수확

   중랑구(구청장 문병권)가 일년동안 정성과 사랑으로 가꾸어 온 지역특산물인 황실배를 수확하여 이웃나눔 사랑을 실천하고 있어 지역사회를 훈훈하게 하고 있다.

중랑구 자원봉사센터는 지난 주말 양일간 황실배 주말농장 가족봉사단 122가족 458명이 황실배를 수확하여 사랑의 배 20㎏ 18박스를 관내의 어려운 이웃들에게 전달하였다고 밝혔다.

황실배나누기 주말농장 가족봉사단은 지난 2월에 부모와 자녀로 구성된 가족봉사자 122세대를 모집해, 중랑구 신내동 소재 대훈농원에서 500주의 배나무를 개별적으로 분양받아(9만원/1그루) 4월 인공수분, 5월 열매솎기, 6월 봉지씌우기, 10월 수확을 거쳐 1년 동안 땀과 정성으로 일군 사랑의 황실배를 돌봄이 필요한 이웃을 위해 요양원, 지역아동센터 등 시설에 전달하는 뜻깊은 행사를 전개하고 있다.

봉사활동에 참여한 청소년(고등학생) 봉사자는 “배나무 열매솎기와 봉지씌우기를 하면서 땀이 많이 나고 정말 힘들었지만 가족들과 함께 키운 배를 수확해서 어려운 이웃과 나눔을 할 수 있어 기분이 좋았다.”고 말했다.

수혜자 중 신내노인요양원에서 생활하는 할머니는 “이렇게 아들과 손주 같은 가족이 찾아와 힘들게 수확한 배를 나눠주어 고맙다.”며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황실배 가족봉사단은 지난해에도 101가족 382명이 참여해 정성과 사랑으로 가꾼 황실배를 관내 저소득 세대에 직접 방문해 전달하는 사랑 가득한 이웃사랑을 펼치고 있다.

중랑구자원봉사센터 관계자는 “황실배 주말농장 프로그램이 올바른 여가문화 조성과 가족단위 봉사활동의 활성화에 높은 기여를 하고 있다.”며“앞으로도 다양한 주말가족 프로그램 개발에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