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중랑구, 문화와 일자리가 함께있는 장터 열어
중랑구, 문화와 일자리가 함께있는 장터 열어
  • 김재태 기자
  • 승인 2012.10.30 11: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면목역공원에서 ‘프리아트마켓’ 개최

  중랑구(구청장 문병권)는 31일 오전 11시부터 4시까지 면목역공원에서 생활창작품을 전시⋅판매하는 프리아트마켓(free art market)을 개최한다.

이번에 개최되는 프리아트마켓은 자치회관 프로그램의 수준향상과 마을기업의 경쟁력 강화를 목적으로 수공예 작가들과 마을기업 그리고 자치회관 수공예 프로그램에서 생산된 다양한 생활창작품이 전시⋅판매되는 문화예술장터로 운영된다.
중랑구 프리아트마켓은 2년연속 행정안전부 주관 마을기업 사업 공모에 선정되어 주민자치위원회 주관으로 운영되는 마을공동체 사업으로 자치회관 프로그램 동아리와 마을기업에서 직접 디자인한 작품을 가지고 나와 전문작가들과 소통하고 교류하는 문화예술시장이며 축제의 장이다.

이날 행사에는 면목2동 마을기업인“한지랑 칠보랑”의 한지와 칠보공예 작품을 비롯한 면목7동의 EM비누, 면목3․8동의 아트샵이 참여하여 그간 향상된 역량을 한눈에 선보이게 되며 주민자치회관의 재정 건전성 확보를 목적으로 추진되고 있는 알뜰장터도 선보일 예정이다.

그 동안 프리아트 마켓은 문화적 인프라가 부족한 중랑구에 다양한 창작세계를 체험하고 즐기는 문화예술시장을 열면서 주민들의 문화적 욕구 충족에 공헌해 왔다.

중랑구 관계자는 “프리아트마켓 활성화를 위하여 면목역공원을 중랑구 생활문화 중심공간으로 조성하기 위하여 다양한 문화콘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