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검찰, 서울 둔촌동 재건축조합장 배임 의혹 수사
검찰, 서울 둔촌동 재건축조합장 배임 의혹 수사
  • 이춘근 기자
  • 승인 2013.11.27 08: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서울동부지방검찰청 형사4부는 재건축조합에 억대의 손해를 끼친 혐의로 서울 둔촌동 둔촌주공아파트 재건축조합장 최모씨를 수사하고 있다.

최 씨는 재건축사업이 안전 진단을 통과하지 못하게 되자 설계사무소로부터 보증금 1억 원을 몰수한 뒤 조합으로 환수하지 않고 설계사무소에 되돌려준 혐의를 받고 있다.

검찰은 지난 22일 서울 둔촌동에 있는 재건축조합 사무실 2곳을 압수수색하고 관련 서류를 분석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