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서울 지하철, 1~8호선 ‘임산부 배려석’ 전동차당 2석씩 배치
서울 지하철, 1~8호선 ‘임산부 배려석’ 전동차당 2석씩 배치
  • 김영준 기자
  • 승인 2013.12.01 21: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서울시는 2일부터 지하철 1~8호선에서 열차 1칸 당 2석을 '임산부 배려석'으로 지정해 운영한다.
서울지하철 1~8호선은 현재 전동차마다 양쪽 끝을 '교통약자 지정석'으로 운영 중인데, '임산부 배려석'은 이 자리의 양쪽 끝 2자리로 지정된다.

시는 승객들이 임산부 배려석을 쉽게 알아볼 수 있도록 좌석 위에 가로, 세로 각 30cm 크기의 엠블렘을 붙이고 안내방송과 광고면을 활용해 적극적으로 홍보할 계획이다.
서울시메트로와 서울도시철도공사는 오는 4일 동대문역사문화공원역에서 시민들에게 임산부 엠블렘을 소개하고 임산부에는 '임산부 배려 가방고리'를 나눠주는 캠페인을 벌인다. 

▲ 사진=서울시 제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