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삼성, 서류전형 부활..대학 총장 추천제 도입
삼성, 서류전형 부활..대학 총장 추천제 도입
  • 김영호 기자
  • 승인 2014.01.16 04: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삼성그룹이 서류 전형을 부활하고 대학에 인재 추천권을 주는 방식으로 신입사원 채용 제도

를 바꾸기로 했다.
이에 삼성은 학업에 충실한 준비된 인재를 전국 200여 개 모든 대학의 총·학장으로부터 추천받아 우대하기로 했다. 추천받은 약 5000명은 서류 전형 없이 SSAT를 치를 수 있다.
삼성전자측은 “학교·학점 등은 보지 않고 전문 역량을 쌓기 위한 준비 과정과 성과, 가치관 평가를 위한 에세이를 중점적으로 살필 계획”이라며 “ 사전 인터뷰나 실기 테스트 등 전형 방식도 다양하게 적용할 방침”이라고 설명했다.
또한 직무적성검사와 관련된 사회비용을 줄이기 위해 지난 1995년 폐지했던 서류전형을 부활시켜 필기시험을 볼 수 있는 인원을 대폭 줄이기로 했다.
삼성그룹이 입사 제도를 대폭 바꿈에 따라 다른 기업들도 채용 방식에 변화를 모색할 것으로 보인다.
 


주요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