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양현석 딸 노래? 유희열은 "아직 발성이..." 웃음
양현석 딸 노래? 유희열은 "아직 발성이..." 웃음
  • 이아람 기자
  • 승인 2014.01.28 10: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진영 "피는 못 속여 그루브 있다"

[한강타임즈 이아람 기자]양현석 딸 자랑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지난 26일 방송된 SBS `일요일이 좋다-서바이벌 오디션 K팝스타 시즌3`에서 양현석 딸의 노래 실력이 공개됐다.

이날 방송에서 브로디와 알맹(최린-이해용)은 `R패밀리`로 팀을 이뤄 릴 마마의 `G-Slide`를 불렀다.

특히 브로디는 `아빠 힘내세요`를 불렀고, 양현석은 "노래하는 와중에 제 핸드폰을 뒤졌다. 어제 똑같은 노래를 제 딸이 보냈다"며 해당 영상을 공개했다.

ㅇ에 양현석은 "마지막에 라인을 바꿨다"라 딸바보 임을 인증했고, 박진영은 "피는 못 속인다고 그루브가 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 유희열은 "아직 발성이 안 열린 거 같다"고 덧붙였다.

▲ 양현석 딸 SBS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