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KT, LTE 속도경쟁 '세계 6위, 국내 1위' 올라
KT, LTE 속도경쟁 '세계 6위, 국내 1위' 올라
  • 최진근 기자
  • 승인 2014.02.27 13: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최진근 기자] KT가 LTE 속도경쟁에서 당당히 국내 1위를 차지했다.

영국의 무선 네트워크 시장조사기관인 오픈시그널(OpenSignal)에 따르면 KT가 16개국 40개 통신사업자 600만명의 사용자를 대상으로 조사한 2014년도 LTE 품질 평가 결과 보고서에서 다운로드 속도 21.3Mbps로 전세계 통신사업자 40개 중 6위를 차지해 국내 1위로 나타났다고 27일 전했다.

이 보고서에 따르면 대한민국은 LTE 커버리지 당 접속 지속율은 91%로 글로벌에서 가장 뛰어난 품질을 보여주고 있고, LTE의 내려 받는 다운로드 속도는 평균 18.6Mbps로 세계 8위를 기록했다.

이는 지난 12월 31일 국내에서 발표된 ‘2013년도 통신서비스 품질평가 결과’에서도 미래창조과학부가 발표한 광대역 LTE의 내려 받는 속도가 일반적인 LTE보다 1.8배 빠르다고 밝혔고, 주파수 집성 기술인 CA(Carrier Aggregation)과 비교 시에도 더 빠른 속도를 나타낸 바 있다.

이번 평가에 국내 통신사업자는 KT와 SKT 만 포함되어 있다.

한편, KT는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개최된 모바일월드콩그레스(MWC) 2014에서 광대역 LTE-A로 ‘최고의 LTE 공로상(Outstanding LTE Contribition)’과 글로벌 선도 통신사업자 기술총책임자인 CTO가 선정한 ‘최고의 모바일 기술상(Outstanding Overall Mobile Technology - The CTO’s choice)’등 2개 분야에서 최고상을 수상했다.

KT 네트워크부문 오성목 부문장은 “이번 평가결과는 KT의 LTE 기술력은 국내 에서 뿐만 아니라 글로벌에서도 보다 빠른 속도와 넓은 커버리지 등 최고의 기술력을 인정받은 사례이며, 사실상 속도경쟁에서 경쟁사보다 확실히 빠른 통신사업자임을 보여준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