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충청남도, 올해 농촌 축제로 5개 마을축제 선정
충청남도, 올해 농촌 축제로 5개 마을축제 선정
  • 김재태 기자
  • 승인 2014.03.05 15: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안 밤꽃축제·청라은행마을 단풍축제 등 1억5100만원 지원

[한강타임즈 김재태 기자] 충남도는 농림수산식품부가 선정하는 올해 농촌 축제지원 대상에 도내 5개 마을 축제가 선정됐다고 5일 밝혔다.

이번에 농촌축제 지원 대상에 선정된 도내 마을 축제는 정안밤꽃축제(공주), 청라은행마을단풍축제(보령), 논두렁축제(아산), 농촌체험아토피축제(금산), 달빛문화갈대축제(서천) 등 5곳으로, 이들 축제에 국비 7550만원을 포함해 총 1억 5100만원이 지원된다.

농촌축제는 마을주민이 주도적으로 참여해 자연경관과 지역문화를 활용해 치러지는 마을 단위 소규모 축제로, 농림축산식품부는 도농교류 촉진과 농어촌 활성화를 도모하기 위해 지난 2008년부터 매년 사업비를 지원하고 있다.

도내에서는 지난해에 이어 올해에도 5개 축제가 연속으로 최종 선정됐으며 축제 지원규모로는 전국에서 2번째로 많은 국비를 지원받게 돼 지역경제 활성화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전망된다.

도 관계자는 “이번에 선정된 축제에 대해서는 자체 점검반을 편성해 축제 진행 상황을 점검할 계획”이라며 “축제마다 가지고 있는 장점을 살리고 단점은 보완해 자생력을 가진 축제로 거듭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