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유우성 검찰 출석 "편안하게 조사 받았다"
유우성 검찰 출석 "편안하게 조사 받았다"
  • 이아람 기자
  • 승인 2014.03.12 21: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울증 약으로 버티고 있어"

[한강타임즈]유우성 검찰 출석, 참고인 조사 소식이 전해졌다.

서울시 공무원 간첩 사건의 피고인 유우성 씨가 국정원의 증거 조작 사건과 관련해 참고인 신분으로 검찰에 출석했다.

12일 오후 1시 40분께 서울 고검 건물에 도착한 유우성 씨는 수사팀 사무실로 들어갔고 1시간 20여분 만인 오후 3시 20분께 조사를 마치고 나왔다.

유우성 씨는 "편안하게 조사를 받았다"면서 "우울증약을 먹으면서 하루하루 버티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검찰은 "유우성 씨와 변호인이 문답식의 상세한 질문에는 응하지 않겠다며 조사를 거부했다"고 전했다.

유씨는 간첩 혐의로 구속 기소돼 1심에서 무죄를 선고받고 풀려나 현재 항소심 재판을 받고 있다.

문서 위조를 했다고 자백한 것으로 알려진 국정원 협력자 김모 씨가 여의도 모 병원에서 퇴원함과 동시에 체포영장을 집행했다. 김씨는 서울중앙지검 청사로 이송시됐다.

▲ 유우성 검찰 출석 보도화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