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권진아 '24시간이 모자라' 어쿠스틱 버전 화제
권진아 '24시간이 모자라' 어쿠스틱 버전 화제
  • 이아람 기자
  • 승인 2014.03.17 17: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진영 심사위원 극찬

[한강타임즈 이아람 기자]권진아 24시간이 모자라 무대가 화제를 모으고 있다.

16일 방송된 SBS '서바이벌 오디션 K팝스타3(이하 K팝스타3)'에서 있었던 권진아 24시간이 모자라 무대가 화제다.

이날 TOP8의 첫 생방송 무대가 공개된 가운데 권진아는 선미의 '24시간이 모자라'를 어쿠스틱 버전으로 편곡해 자신만의 스타일로 소화했다.

권진아 24시간이 모자라에 박진영은 "미친 것 같다. 한 곡 안에서 목소리 톤을 자유자재로 바꿀 수 있는 참가자는 지금 권진아뿐이다"라며 "음악성, 기타연주, 발성, 곡 해석이 완벽하다. 줄 수 있는 점수는 다 주고 싶다"며 극찬했다.

이어 양현석은 "부족한 부분이 있어야 지적할 텐데 부족한 부분을 찾기 어려웠다. 안정된 무대였다"고 말했다.

유희열 역시 "음악성, 기타연주를 다 떠나서 보컬리스트로 봐서도 지금 참가자 중 권진아가 내 취향으로는 1등이다"고 말했다.

권진아 24시간이 모자라 무대에 네티즌들은 "권진아 24시간이 모자라 정말 느낌있다", "권진아 24시간이 모자라 편곡 능력이 있는 것 같아"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이날 'K팝스타3' TOP6에는 짜리몽땅, 알맹, 권진아, 버나드박, 샘김, 한희준이 진출한다.

▲ 권진아 24시간이 모자라 SBS '서바이벌 오디션 K팝스타3'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