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한국조폐공사, '교황 방한 기념주화 발행' 예약 접수
한국조폐공사, '교황 방한 기념주화 발행' 예약 접수
  • 한동규 기자
  • 승인 2014.08.13 15: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념주화 배부일은 오는 10월 13일 예정

[한강타임즈 한동규 기자] 한국조폐공사(사장 김화동)는 ‘교황 방한 기념주화’ 예약 접수가 지난 11일부터 22일까지 우리은행 및 농협은행의 전국 2,000여 개 창구에서 시작됐다고 밝혔다.

이번 기념주화는 프란치스코 교황의 공식 방한(8월14일~18일)을 기념하고 화해와 평화 메시지를 널리 알리기 위하여 발행하며, 은화와 황동화 1종씩 총 2종으로 각 화종별 최대 발행량은 은화 3만장(국내 27,000장, 국외 3,000장), 황동화 6만장(국내 54,000장, 국외 6,000장)이다.

기념주화 도안은 은화 앞면의 경우 태극 문양과 함께 올리브 가지를 물고 있는 비둘기를 배치하여 한반도의 화해와 평화를 기원하는 메시지를 표현하였고, 황동화 앞면의 경우, 백합, 올리브, 비둘기 등을 이용하여 십자가를 형상화 하고 그 가운데에 한국의 국화인 무궁화를 배치하여 교황 방한의 의의를 표현했다. 또한 뒷면은 공통 도안으로 프란치스코 교황의 문장을 사용하여 경건하고 품위있는 이미지를 표현했다.

한편, 기념주화의 판매가격은 은화 60,000원, 황동화 14,500원으로 1인당 신청한도는 각 화종별 최대 3장이며, 각 화종별 예약접수량이 국내 발행량을 초과할 경우 추첨을 실시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