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경기도, 밭 직불금 지급농가 '89.4% 증가'
경기도, 밭 직불금 지급농가 '89.4% 증가'
  • 조영남 기자
  • 승인 2014.08.20 13: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쌀 직불금으로 664억 원, 밭 직불금으로 37억 원 지원

[한강타임즈 조영남 기자] 경기도가 올해 쌀 직불금으로 664억 원을, 밭 직불금으로 37억 원을 지원한다고 밝혔다. 쌀은 지난해와 비슷한 수준이지만 밭 직불금 지급농가는 89.4%가 늘어 거의 배 가까운 증가세를 보였다.

20일 경기도에 따르면 지난 달 30일까지 쌀과 밭에 대한 직불금 신청을 마감한 결과 쌀은 올해 7만 5,749농가가 밭은 2만 8,479농가가 신청한 것으로 집계됐다.

쌀 직불금 지원 대상은 지난해 7만 5315농가보다 434개 농가가 증가했으나 대상 농지는 총 7만 2691㏊로 지난해 7만 3,540㏊에 비해 849㏊(1.2%) 감소했다.

경기도는 올해 쌀 직불금 단가가 인상돼 지난해 지원액인 588억원 보다 76억 원이 증가해 664억 원으로 늘어났다고 설명했다. 쌀소득직불제 지원금은 1ha당 평균 90만원으로 지난해에 비해 평균 10만원 인상됐다. 진흥지역은 97만 187원, 진흥지역 밖은 72만 7,640원이다.

밭농업직불제는 기존 지원 대상에 밀, 호밀, 조사료 등 겨울철 논에 재배하는 식량·사료작물도 추가돼 신청 농가수와 면적이 대폭 증가했다.

경기도는 지난해 4921㏊, 1만 3,640농가에 밭농업직불금으로 총 19억 6,868만 원을 지급하였으나 올해는 거의 배가 늘어난 2만 8,479농가, 9320㏊농지에 총 37억 원을 지급할 예정이다.

쌀·밭 직불제 신청농지는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 한국농어촌공사 등에서 10월까지 이행점검을 실시한 후 12월 중 농가에 직불금을 지급하게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