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엘살바도르 남동쪽 해안, 규모 7.4 지진 발생
엘살바도르 남동쪽 해안, 규모 7.4 지진 발생
  • 한동규 기자
  • 승인 2014.10.14 17: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니카라과, 온두라스 등 인접 국가 해안 '쓰나미 주의보' 발령

[한강타임즈] 미국 지질조사국(USGS)에 따르면 엘살바도르 수도 산살바도르로부터 남동쪽으로 167㎞가량 떨어진 바다에서 규모 7.4의 지진이 발생했다고 전했다.

이번 지진은 13일(현지시간) 밤 오후 9시 51분 발생했으며 진원의 깊이는 해저 21.9㎞로 관측됐다. 또한 태평양쓰나미경보센터(PTWC)는 “쓰나미가 발생할 가능성이 있다”며 진원으로부터 300㎞ 반경 안에 있는 니카라과와 온두라스, 엘살바도르 일대 해안에 쓰나미 주의보를 발령했다.

한편, 현지 언론은 지진의 진동이 중앙아메리카 전역에서 감지됐으며, 인명 피해 여부는 알려지지 않았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