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국토부, 온라인 취업지원 '건설워크넷' 구축
국토부, 온라인 취업지원 '건설워크넷' 구축
  • 김영준 기자
  • 승인 2014.11.27 17: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28일 ‘건설기술자 일자리 정보센터 개소식’ 개최

[한강타임즈 김영준 기자] 국토교통부(장관 서승환)는 건설기술자들의 취업을 지원하고 건설관련업체의 구인난을 해소하기 위하여 온라인 취업지원 시스템인 ‘건설워크넷’을 구축 완료하고, 11월 28일 11시 한국건설기술인협회에서 ‘건설기술자 일자리 정보센터 개소식’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국토교통부에서는 각 협회별로 분산된 기술인력 정보를 하나로 모은 기술자 경력DB와 건설관련 업체의 구인정보를 연계한 취업지원 시스템을 구축하고 시스템을 운영할 “건설기술자 일자리 정보센터”를 한국건설기술인협회내에 구축하였다.

이번 개소식에는 국토교통부 송석준 건설정책국장을 비롯하여 김정중 한국건설기술인협회장, 김영수 대한건축사협회장, 이명식 대한측량협회장, 김석원 건설기술교육원장 등 유관단체 관계자 100여명이 참석할 예정이며, 건설기술자들에게 새로이 제공하는 취업지원 서비스의 성공적 운영 및 정착을 위하여 관련단체가 협력하기로 하였다.

건설워크넷은 한달반의 시범운영 기간동안 사용자 편의성을 대폭 향상하여 건설관련 업체에서는 공사종류, 담당업무 등 필요한 경력을 보유한 기술자를 검증된 정보를 바탕으로 입사 제의를 하고, 건설기술자는 본인의 학력, 경력, 자격 사항 등을 기존의 경력DB를 이용하여 간편하게 이력서를 작성·제출할 수 있도록 하였다.

건설워크넷은 기술자 경력이 많은 영향을 미치는 건설고용시장의 특성을 고려하여 70만 건설기술자들의 약 2억 개에 달하는 방대한 경력DB와 건설업체의 구인정보를 연계하므로써 실질적인 취업가교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취업이나 이직을 준비 중인 건설기술자와 대학 졸업예정자도 건설워크넷 누리집에서 간단한 가입절차를 거치면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국토교통부 관계자는 "건설기술인 일자리 정보센터를 건설 산업 일자리 창출의 교두보로 삼고, 활발한 해외진출 확대와 건설고용시장의 안정적인 인력수급을 위해 다각적인 방안을 강구해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 한강타임즈는 언제나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 전화 02-777-0003
  • ▶ 이메일 news@hg-times.com
  • ▶ 카카오톡 @한강타임즈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