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송파구, 친환경 주민 리더 양성...'환경 아카데미' 진행
송파구, 친환경 주민 리더 양성...'환경 아카데미' 진행
  • 김재태 기자
  • 승인 2014.12.11 10: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민 41명 친환경 리더로 키운다

[한강타임즈 김재태 기자] 송파구(구청장 박춘희)가 환경의 가치와 중요성을 바로 알고 이를 이웃에게 널리 홍보할 수 있는 ‘친환경 주민 리더’를 키운다. 구는 오는 23일까지 구청 8층 강의실에서 「제10기 송파 환경아카데미」를 운영한다고 밝혔다.

환경에 관심 있는 주민 41명이 신청한 이번 아카데미는 4주에 걸쳐 매주 화‧금요일 오후 2시부터 6시까지 4시간씩 총 7회에 걸쳐 진행된다. 지난 2일 첫 강좌에서 만난 수강생들은 “스스로 환경 실천가가 되기 위해...”, “환경 감시자 역할을 하고 싶어요”, “환경 관련 강사가 되고 싶어요.” 등 다양한 수강 동기를 말했다.
강의는 환경분야 교수와 전문가 등을 강사로 초빙해 전문성 있게 진행된다. △환경보전의 필요성과 △기후변화 대응 등에 관한 전반적인 소개, △녹색소비와 경영, △도시농업, △생활 속 유해물질과 녹색소비의 연관성, △나의 삶을 바꾸는 에코라이프 등 환경에 대한 올바른 가치관을 심어주는데 중점을 뒀다.

특히, 이번 환경아카데미에서 구는 기존의 일방적인 프로그램 구성 방식을 탈피해, 강좌 첫날 수강생들이 환경과 관련해서 듣고 싶은 강좌가 무엇인지 의견을 먼저 수렴했다. 주요 과목들에 대한 프로그램은 구에서 편성하고, 수강생들이 원하는 과목을 덧붙이는 형태다. 수강생들이 제안한 과목은 이론 27개, 체험 19개 과목이었다. 이를 적절히 조합해 다수결로 과목을 정한 결과, 이론은 △가정에서 나오는 쓰레기의 재활용 처리과정이, 실습과목은 △친환경 수세미 만들기가 선정됐다.

구는 수강생이 프로그램 구성에 직접 참여하는 ‘주민 중심의 강의’를 통해 수업에 대한 참여도와 교육만족도를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아울러, 강좌가 종료되면 수강생들이 만든 친환경 수세미를 관내 복지시설에 전달하기로 의견을 모아 환경기부도 실천하게 됐다.

구 관계자는 “이론교육과 현장체험을 병행한 체계적인 환경 교육을 통해 전문가로서의 자질을 갖춘 환경리더를 양성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