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김성준 앵커 하차 "밀린 휴가.. 이후 계획은 회사와 상의중"
김성준 앵커 하차 "밀린 휴가.. 이후 계획은 회사와 상의중"
  • 김지수 기자
  • 승인 2014.12.25 15: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모처럼 긴 휴가 쓸 생각에 들떠있어"

[한강타임즈]김성준 앵커 하차 소식이 전해졌다.

김성준 앵커는 24일 자신의 SNS를 통해 "제가 모닝와드 2년, 8뉴스 3년 9개월의 임무를 마치고 12월 31일을 마지막으로 앵커석을 떠나게 됐습니다"라며 하차 소식을 전했따.

김성준 앵커는 "일단 밀린 휴가 좀 가고 그 이후 계획은 회사와 상의중입니다. 관행상 현장을 뛸 연조는 지났지만 어느 자리든 오래간만에 취재기자 본연의 업무로 돌아갈 것 같습니다"라고 전했다.

이어 "자세한 말씀은 남은 기간 뉴스 충실히 한 뒤에 다시 드리겠습니다. 그동안 제게 보내주신 격려와 질책과 사랑에 감사합니다"라며 "저는 모처럼 긴 휴가 쓸 생각에 기분이 들떠 있습니다~"라고 밝혔다.

  • 한강타임즈는 언제나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 전화 02-777-0003
  • ▶ 이메일 news@hg-times.com
  • ▶ 카카오톡 @한강타임즈
한강타임즈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정기후원인이 되어주세요.

매체명 : 한강타임즈
연락처 : 02-777-0003
은행계좌 : 우리은행 1005-702-873401
예금주명 : 주식회사 한강미디어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