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충청남도, 수질오염물질 배출사업장 합동점검 나서
충청남도, 수질오염물질 배출사업장 합동점검 나서
  • 조영남 기자
  • 승인 2015.01.21 13: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와 시·군, 환경보전협회 관계자 45명 점검반 편성

[한강타임즈 조영남 기자] 충청남도는 21일부터 오는 3월 5일까지 도내 수질오염물질 배출사업장을 대상으로 특별 지도·점검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갈수기 하천 오염 예방을 위해 실시하는 이번 점검은 도와 시·군, 환경보전협회 관계자 등 45명으로 합동점검반을 편성해 추진한다.

중점 점검 대상은 특정수질유해물질 배출 사업장, 금강과 삽교·간월호, 홍보지구 등 강과 대형호소 주변 사업장 등이다. 또 법규 위반이 많거나 고질적인 민원 발생 사업장에 대해서도 점검을 중점적으로 실시할 계획이다.

도는 이번 점검을 통해 폐수 무단방류 등 위법행위가 적발될 경우, 관련 법규에 따라 고발 등 강력한 행정처분을 실시, 재발을 방지할 방침이다.

충청남도 관계자는 “도는 지도·점검과 함께 환경오염 방지시설 운영 능력이 부족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업소를 대상으로 환경기술 컨설팅을 병행하고 있다”며 각 사업장의 관심과 참여를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