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성동구, '취준생-취업멘토링' 만남의 장 마련
성동구, '취준생-취업멘토링' 만남의 장 마련
  • 최진근 기자
  • 승인 2015.03.30 10: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달 10일 특성화고 졸업생들이 후배들 위해 멘토로 나서다

[한강타임즈 최진근 기자] 성동구(구청장 정원오)는 취업을 준비하고 있는 특성화고 학생들을 위해 대통령직속청년위원회 또래멘토, 특성화고 졸업 취업자 등으로 이루어진 멘토단을 구성하고 4월 10일 만남의 날을 갖는다.

구는 지난 2011년부터 특성화고 학생들의 취업률을 높이기 위해 취업역량강화 프로그램 운영에 힘쓰고 있다. 학생들의 취업에 실질적인 도움을 주기 위해서는 비슷한 또래의 구직활동을 이미 경험한 선배들의 조언이 절실할 것이라고 판단, 올해도 멘토단을 구성했다.

멘토 1명당 2~3명의 멘티와 한 조를 이뤄 본인의 구직 경험담, 직장생활 등에 대해 조언을 하게 된다.

▲ 정원오 성동구청장

성동구는 멘토들의 도움을 받은 멘티들은 취업 후 자신과 같은 후배들을 위해 다시 멘토로 활동하며 지속적으로 멘토단을 꾸려나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전했다.

정원오 성동구청장은 “어떠한 사람의 지식도 그 사람의 경험을 초월하는 것은 없다. 가장 최근 구직활동을 경험한 선배들의 경험을 받아들여 본인의 취업에 큰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