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강서구, 저소득층 청소년 학원수강 무료 지원
강서구, 저소득층 청소년 학원수강 무료 지원
  • 조영남 기자
  • 승인 2015.04.16 11: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상자 발굴 … 단과반·종합반 무료 수강권 제공

[한강타임즈 조영남 기자] 강서구(구청장 노현송)가 저소득 가정 학생들에게 무료 수강권을 쏜다.

구는 형편이 어려운 지역 학생들을 돕기 위해 이달부터 ‘학원 수강 장학 서비스 사업’을 펼친다고 밝혔다.

공부를 하고 싶지만 가정 형편이 어려운 지역 청소년을 도와 미래 인재로 성장하게 하고, 나아가 가정 형편에 따른 학생들의 학습 기회 불균형을 없애기 위한 취지다.

일반적으로 초·중·고등학교 보습학원 단과반 수강료는 13만원에서 18만원에 이른다. 특히 종합반의 경우 수강료가 29만원에서 39만원에 달해 저소득 가정의 자녀들은 실질적으로 학원수강이 어려운 실정이다.

이에 구는 누구나 마음 놓고 안정적으로 공부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기 위해 이번 사업에 나섰다.

이를 위해 이달 20일 강서보습교육협의회 및 서울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손을 잡고 ‘학습나눔 협약’을 맺는다. 강서보습교육협의회에는 강서구 관내 학원들의 연합체다.

수강대상은 국민기초생활보장수급자, 차상위복지급여자, 저소득층 초·중·고등학생 등이다.

학원들은 협의회가 공인하는 학원나눔상품권을 발급한다. 수강과목은 국어, 영어, 수학, 과학, 사회 등 교과 과정이며 단과·종합반으로 나눈다.

구는 사회복지시설과 동 주민센터를 통해 대상자를 발굴하기로 했다.

서울시 사회복지공동모금회는 보습교육협의회가 학생들을 지속적으로 지원할 수 있도록 수강료 소득공제 혜택을 제공한다.

강서구 관계자는 “형편이 어려워 사교육을 접할 기회가 상대적으로 적은 청소년들에게 도움을 주고자 마련했다”며 “역경을 딛고 밝은 미래를 가꾸는 학생들이 늘어날 수 있도록 교육복지 사업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주요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