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메이웨더-파퀴아오, SBS 특집 다큐 방송 '세기의 파이터'
메이웨더-파퀴아오, SBS 특집 다큐 방송 '세기의 파이터'
  • 최진근 기자
  • 승인 2015.04.21 14: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시작은 달랐지만, 결국 ‘최고의 자리’를 놓고 서로를 마주하게 된 메이웨더, 그리고 파퀴아오가 하나의 링 안에서 만나기까지의 스토리가 다큐멘터리로 방송된다.

SBS는 세계 최고의 복서 플로이드 메이웨더 주니어(38, 미국)와 매니 파퀴아오(37, 필리핀)가 맞붙는 ‘세기의 대결’을 앞두고 21일(이하 한국시간) 두 사람이 걸어온 길을 조명하는 ‘특집 스포츠 다큐 세기의 대결 메이웨더 VS 파퀴아오’를 방송한다.

이번 다큐를 통해 너무나도 달랐던 두 파이터의 배경은 물론, 경기가 성사되기까지의 과정을 한 눈에 볼 수 있다.

파퀴아오는 필리핀의 빈민가에서 태어나 가족의 생계를 위해 복싱을 시작해 ‘아시아 복싱 영웅’의 자리에 오른 현역 국회의원이며, 메이웨더는 복싱 엘리트 집안에서 영재 교육을 받으며 자란 무패복서다. 이번 특집 다큐에서는 두 슈퍼스타가 탄생하기까지의 히스토리가 펼쳐질 예정이다.

▲ 사진 SBS스포츠

오는 5월 열리는 메이웨더와 파퀴아오의 대결은 두 사람이 받게 될 대전료부터 티켓 가격, 유료시청료까지, 모든 복싱계 기록을 다시 쓰게 될 21세기 단 하나뿐인 대결이다. 지난 2009년부터 도핑테스트 대전료 수익 배분 등을 두고 갈등을 빚다 드디어 성사된 내막 역시 이번 특집 다큐에서 조명한다.

‘특집 스포츠 다큐 세기의 대결 메이웨더 VS 파퀴아오’는 SBS에서 4월 21일 밤 11시 15분, SBS스포츠에서 밤 12시 30분 방송되며, 본 경기가 생중계 되는 ‘SBS 창사 25주년 특별기획, 세기의 대결 메이웨더vs파퀴아오’는 5월 3일 낮 12시 10분부터 방송된다.

한편, SBS스포츠는 4월 21일부터 24일까지 매일 밤 12시 30분 메이웨더와 파퀴아오의 특집 프로그램을 방송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