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프로농구 KCC, 추승균 감독 선임 '3년 계약'
프로농구 KCC, 추승균 감독 선임 '3년 계약'
  • 강우혁 기자
  • 승인 2015.05.29 16: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치진으로 정선규-최승태 선임

[한강타임즈 강우혁 기자] 전주 KCC가 추승균 감독대행을 정식 감독으로 승격시켰다.

KCC는 29일 추승균 감독대행을 감독으로 선임한다. 계약기간은 3년이며 연봉은 협의 하에 공개하지 않기로 했다고 밝혔다.

추승균 감독은 지난 2월9일 성적 부진을 이유로 중도 사퇴한 허재 전 감독의 대행으로 팀을 이끌었다.

추 감독은 1997년 KCC의 전신인 현대 농구단에 입단해 15년간 한 팀에서 뛰었다. 5차례 챔피언결정전 우승 반지를 획득해 양동근(모비스)과 함께 이 부문 최다 기록을 보유중이다.

지난 2011~2012시즌을 끝으로 은퇴한 추승균은 KCC에서 코치로 활약했고 2012~2013시즌 영구결번됐다.

최형길 KCC 단장은 "추 감독은 열정적인 리더십과 승리 DNA, 친화력을 갖춰 팀을 이끌 적임자라고 판단했다"며 선임 배경을 밝혔다.

한편, 추승균 감독을 보좌할 코치진으론 정선규와 최승태가 선임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