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크리스토퍼 리 별세, 유작이 된 ‘호빗 시리즈’ 안타까워
크리스토퍼 리 별세, 유작이 된 ‘호빗 시리즈’ 안타까워
  • 이유진 기자
  • 승인 2015.06.12 15: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크리스토퍼 리 별세, 심부전증으로 사망

[한강타임즈 이유진 기자]  영국 배우 크리스토퍼 리가 향년 93세의 나이로 세상을 떠났다.

지난 11일 한 영국 매체에 따르면 크리스토퍼 리는 지난 7(현지시간) 영국 런던에 위치한 한 병원에서 호흡기 질환 및 심부전증으로 사망한 것으로 전해졌다.

크리스토퍼 리는 1948년 영화 코리도 오브 미러(Corridor of Mirrors)’로 데뷔해 프랑켄슈타인의 저주’(1957) ‘드라큘라’(1958) ‘황금총을 가진 사나이’(1974) ‘삼총사’(1973) ‘위커맨’(1973) ‘스타워즈시리즈 등에 출연하며 끊임없이 새로운 연기를 선보였다.

특히 국내에서는 반지의 제왕호빗시리즈의 사루만 역으로 많은 사랑을 받아왔으며, 시리즈의 마지막 편인 지난 2014년 개봉작 호빗: 다섯 군대의 전투는 그의 유작이 됐다.

한편 크리스토퍼 리는 지난 2009년 그간의 연기 공로를 인정받아 영국 왕실로부터 기사 작위를 받았다.

사진-네이버

크리스토퍼 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