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UFC, 마치다 경기시작 1분 38초 ‘기절’
UFC, 마치다 경기시작 1분 38초 ‘기절’
  • 강우혁 기자
  • 승인 2015.06.28 21: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UFC 료토 마치다(37·브라질)가 요엘 로메로(38·쿠바)에게 2라운드 TKO패를 당했다.

28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 주 할리우드 세미놀 하드락 호텔&카지노에서는 'UFC 파이트 나이트 70' 코메인 이벤트 웰터급 매치가 개최됐다.

이날 료토 마치다는 요엘 로메로와 맞붙었으나, 로메로가 계속적으로 주도권을 가지면서 흔들리는 모습을 보였다. 결국 료토 마치다는 팔꿈치 파운딩을 맞고 3라운드에서 실신해 TKO패 했다. 경기가 시작된지 불과 1분 38초 만이었다.

올림픽 은메달에 빛나는 로메로(랭킹 6위)는 마치다와의 미들급 매치에서도 승리를 거두며 6연승을 기록했다.

마치다는 지난 4월 루크 락홀드에게 2라운드 서브미션 패배를 당한 데 이어 불과 70여일 만에 빠른 복귀를 보여 팬들을 우려를 사기도 했다. 이 같은 성급한 복귀는 독으로 작용해 당분간 타이틀 전선에서는 밀려나게 될 전망이다.

▲ UFC 료토 마치다 <사진=SPOTV 방송 캡처>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