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네이버, 통계청과 빅테이터 기반 공익창출 업무협약 체결
네이버, 통계청과 빅테이터 기반 공익창출 업무협약 체결
  • 이영호 기자
  • 승인 2015.09.02 13: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이영호 기자] 네이버는 통계청과 빅데이터 기반의 사회 공공가치 창출을 위해 포괄적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일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으로 양 기관은 ▲빅데이터 기반 사회 예측 시스템 공동 연구 ▲빅데이터를 통한 대국민 서비스 고도화 ▲빅데이터 통계 작성 및 분석을 위한 자료의 공동 활용 ▲빅데이터 분석 기법 발전을 위한 공동 연구 등 다방면에서 긴밀하게 협력해 국가 주요 통계 데이터와 검색 빅데이터 결합을 통한 새로운 가치 창출에 힘쓰기로 했다.

또한, 이번 협약을 통해 네이버가 지원하는 강원창조경제혁신센터와도 연계해 국내 빅데이터 산업 활성화에 기여할 계획이다.

통계청의 다양한 국가 통계 데이터와 네이버의 빅데이터 운영 노하우를 통해 제공될 빅데이터 서비스는 국내 중소기업 및 벤처기업들이 신산업을 창출하고, 예비 창업자들이 실질적으로 활용할 수 있는 종합 인프라의 역할을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를 위해 네이버와 통계청, 강원창조경제혁신센터는 이달 중으로 관련 실무 협의체를 구성하고 각 기관의 통계 데이터 유효성을 검증하는 한편, 사용자들이 편리하게 공공 데이터를 활용할 수 있도록 검색을 포함한 다양한 서비스를 새롭게 개발해 적용할 예정이다.

김상헌 네이버 대표는 “네이버가 쌓아온 빅데이터 노하우가 공공기관의 데이터와 만나 사용자들에게 새로운 가치를 전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전문적이고 신뢰도 높은 정보를 사용자들이 손쉽게 접할 수 있도록 공공 데이터에 대한 접근성 및 활용성을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