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포토] 요정의 스매싱 '마리아 키릴렌코'
[포토] 요정의 스매싱 '마리아 키릴렌코'
  • 심지유 기자
  • 승인 2008.09.23 05: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 한강타임즈

 
빼어난 외모로 ‘리틀 샤라포바’로 불려지며 일약 스타덤에 오른  마리아 키릴렌코.
영국 대중일간지 ‘더선’이 선정한 ‘가장 섹시한 여자테니스선수’로 꼽힌 그녀는 올해 투어 단식에서 두차례 우승했고, 지난해 이 대회에서 비너스 윌리엄스(미국)에게 져 준우승했다.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