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박진영, "섹스는 게임이다, 너무 무겁게 보지 말아야.."
박진영, "섹스는 게임이다, 너무 무겁게 보지 말아야.."
  • 조민지 기자
  • 승인 2015.10.20 22: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진영 과거 발언

[한강타임즈 조민지 기자] JYP 신인 걸그룹 트와이스의 데뷔 소식이 온라인을 뜨겁게 달구고 있다.

20일 트와이스 공식 인스타그램을 통해 트와이스를 위해 팬들이 보낸 선물 인증샷이 공개됐다.

공개된 사진에는 트와이스 멤버들이 옹기종기 모여 팬들에게 선물 받은 꾸러미를 쌓은 채 포즈를 취하고 있는 모습이 담겨있다.

이 가운데 트와이스의 수장 박진영의 과거 발언이 새삼 재조명되고 있다.

박진영은 지난 2010년 KBS 2TV '김승우의 승승장구'에 출연했다.

당시 박진영은 과거 자신이 뱉은 '섹스는 게임이다' 발언에 대해 "섹스는 가장 행복하게 해야 될 재밌는 일이다"라며 "서로를 가깝게 만들고 재미와 쾌락, 위안을 준다고 생각한다"고 설명했다.

이어 박진영은 "신성한 행위로만 생각하면 즐길 수 없지 않느냐. 너무 무겁게 보지 말아야 한다는 취지였을 뿐 아무하고나 가볍게 하라는 뜻은 아니었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