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위례신도시' 내 성남권역 오는 11월2일 '위례동' 신설
'위례신도시' 내 성남권역 오는 11월2일 '위례동' 신설
  • 장경철 기자
  • 승인 2015.10.24 09: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번 분동으로 성남시의 행정동은 모두 50개로 늘어

경기도 성남ㆍ하남시와 서울 송파구 등 3개 지자체에 걸쳐 있는 '위례신도시' 내 성남권역에 오는 11월2일 '위례동'이 신설된다. 

성남시는 연말 위례신도시 내 성남권역의 입주가 시작됨에 따라 '행정운영동의 설치 및 동장정수 조례'를 개정해 현 '복정동'을 나눠 위례동을 새로 만들기로 했다고 23일 밝혔다. 위례동은 복정동 일부와 창곡동(법정동)을 관할 지역으로 한다. 이번 분동으로 성남시의 행정동은 모두 50개로 늘어난다. 

성남시 수정구 위례동 주민센터는 위례신도시 11블록(옛 창곡동 569번지) 1692㎡ 부지에 1층 규모의 가설건축물(연면적 450㎡)로 지어진다. 공사비 4억8000만원을 투입해 건설되며 이달 29일 준공 예정이다.

성남시 위례동 주민센터는 2018년 초까지 입주가 예정된 4만2000여명 주민 전입신고와 제증명 발급, 청소, 건설, 사회복지 등의 기본 행정업무를 수행하게 된다. 위례동은 2018년 상반기 위례신도시 10블록에 성남시 위례동 주민센터 본 청사가 들어설 때까지 한시 운영된다.

하남시는 오는 11월 5일 기존 학암동 전 지역과 감이동 일부를 분동해 위례동으로 변경한다. 앞서 서울 송파구는 지난 6월 위례신도시 내 송파권역 거여동과 장지동 일부를 위례동으로 확정했다. 

행정동 명칭은 지방자치법 제4조의2에 따라 지방자치단체의 조례 제정을 통해 결정한다. 성남시는 3개 지자체의 위례동 명칭 공동 사용으로 인한 혼선이 생기지 않도록 도로명 주소 사용을 활성화할 계획이다.

2017년 말 완공 예정인 위례신도시(677만4000여㎡)의 지자체별 관할 면적은 ▲성남시 41.3%(280만3000㎡) ▲송파구 37.6%(255만1000㎡) ▲하남시 21.1% (141만9000㎡)다.